K water

ENGLISH

검색열기
통합검색
검색닫기

사이트맵

HOME새소식뉴스룸보도자료

보도자료

트위터 페이스북
솔로몬 티나 강 수력발전사업 착공 ‘청신호’ 게시글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작성내용을 보여줌
솔로몬 티나 강 수력발전사업 착공 ‘청신호’
김예현 2019-09-30 조회수 207

솔로몬 티나 강 수력발전사업 착공 ‘청신호’ 이미지[1]
솔로몬 티나 강 수력발전사업 착공 ‘청신호’ 이미지[2]
솔로몬 티나 강 수력발전사업 착공 ‘청신호’

 ◇ 9월 30일 솔로몬 현지에서 설계·구매·시공 계약 체결 
 ◇ 솔로몬제도의 에너지 생산 및 공급 개선과 경제발전에 기여


□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솔로몬 티나 강 수력발전사업을 위해 설립한 현지법인 티에이치엘(THL*)과 현대엔지니어링이 9월 30일 오전 솔로몬제도 수도 호니아라에서 수력 발전소 건설 시공 등을 총괄하는 일괄도급식(턴키) 계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 THL(Tina Hydropower Limited): 한국수자원공사가 티나 수력발전사업을 위해 설립한 특수목적법인

 ○ 민관협력 사업인 티나 강 수력발전사업은 총사업비 2억 1,100만 달러(약 2,500억 원)가 투입되어 호니아라 남동쪽 20㎞ 인근에 높이 71.5m의 발전용 댐과 15MW 규모의 수력발전소를 건설하여 운영한다.
   * 민관협력 사업: 민간의 투자를 촉진하여 창의적이고 효율적인 사회기반시설을 확충·운영하는 사업

 ○ 이번 계약 체결로 현대엔지니어링은 4년 6개월간 수력발전소 건설을 담당하며, 한국수자원공사는 완공 이후 현지법인 티에이치엘을 통해 30년간 댐 및 발전시설 등을 운영?관리하여 친환경 에너지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게 된다.

□ 솔로몬제도의 주요 전력 생산은 경유를 이용한 발전 방식이다. 전량 수입에 의존하는 경유로 인해 발전 단가와 소비자 가격이 높은 편이며 전력망 등 기반 시설이 부족하여 2017년 기준 전체 인구 약 61만 명 중 약 10% 정도만이 전기를 이용하고 있다.

□ 한국수자원공사는 티나 강 수력발전사업을 통해 솔로몬의 높은 전력요금을 현재의 절반 이하로 낮추고, 전력 공급망도 확충하여 주민 생활은 물론 경제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 사업 진행에는 약 1,200억 원 규모의 국산 기자재와 인력이 투입될 계획으로, 국내 일자리 창출과 투자 활성화에도 기여한다.

 ○ 또한, 댐 건설 및 수력발전 기술을 개발도상국에 수출하여 국내 물 산업의 해외 진출 기회가 점차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 한편, 한국수자원공사는 지난 9월 27일 호주 시드니에서 솔로몬제도 정부로부터 전체 사업비의 95% 규모인 약 2억 달러를 조달하는 금융계약을 체결하여 올해 말로 예정된 공사 착수를 위한 사전준비를 끝냈다.

 ○ 이번 사업을 위해 한국수출입은행, 세계은행, 녹색기후기금(GCF) 등 6개 금융기관은 솔로몬제도 정부에 자금지원을 하며, 국제금융공사(IFC) 및 국제투자보증기구(MIGA)는 각각 솔로몬정부 측 자문사와 자본금 투자보증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한다.

□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티나 강 수력발전사업을 통해 개발도상국 사회간접자본 사업에 국내 민간기업과 동반진출하게 되었다”라며, “물 관리 전문기관으로서 이번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여 솔로몬제도의 경제발전과 양국 우호협력 증진에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홈페이지 처음으로 이동

홈페이지 만족도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

홈페이지 만족도 조사
  • 담당부서 : 홍보실
  • 담당자 : 김예현
  • 전화번호 : 02-2150-0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