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 water

ENGLISH

검색열기
통합검색
검색닫기

사이트맵

HOME새소식뉴스룸보도자료

보도자료

트위터 페이스북
한국수자원공사, 안동댐 수력발전설비 현대화사업 완료 게시글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작성내용을 보여줌
한국수자원공사, 안동댐 수력발전설비 현대화사업 완료
김예현 2019-09-19 조회수 249

한국수자원공사, 안동댐 수력발전설비 현대화사업 완료 이미지[1]
한국수자원공사, 안동댐 수력발전설비 현대화사업 완료 이미지[2]
한국수자원공사, 안동댐 수력발전설비 현대화사업 완료

 ◇ 노후 수력발전기 전량 교체해 안정성 및 추가 발전량 확보
 ◇ 연간 약 2만5천 가구 사용할 청정에너지 생산 전망

□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9월 19일 오전 11시, 경북 안동시 안동다목적댐에서 ‘안동수력발전 설비 현대화사업 준공행사’를 개최했다.

□ ‘안동수력발전 설비 현대화사업’은 1976년 안동댐 준공 이후 계속된 운영으로 노후된 수차발전기 2기(시설용량 각 45MW)와 부대시설을 교체하는 사업이다.

 ○ 특히, 이번 사업으로 교체한 수차발전기는 기존에 비해 발전효율이 약 8% 향상되어 연간 1천8백 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인 약 7.7GWh가 증가할 전망이다.

 ○ 이 같은 증가량은 연간 1천3백 배럴의 원유수입 대체효과와 3천 톤의 이산화탄소(CO) 감축 효과에 해당한다.

 ○ 또한, 수질 오염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해 수차발전기에 쓰이는 윤활유를 친환경 소재로 대체하는 ‘오일 프리’ 설계를 적용하여안정성과 효율성을 모두 높였다.

□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번 사업을 통해 연간 2만5천 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약 105GWh의 청정에너지를 생산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 이 밖에도, 소양강댐과 대청댐, 충주댐 등 7개 댐의 수력발전설비 총 22기(총 시설용량 980MW)에 대해서도 노후도 평가와 타당성 조사 등을 거쳐 안정성 확보 및 성능개선을 위한 ‘노후수력 발전설비 현대화사업’을 2030년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청정에너지 활용 극대화와 안정성 강화를 위해 체계적인 수력발전설비 현대화를 지속해서 추진할 것”이라며, “현재 진행 중인 국가연구과제와도 연계하여 수력발전설비 국산화에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홈페이지 처음으로 이동

홈페이지 만족도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

홈페이지 만족도 조사
  • 담당부서 : 홍보실
  • 담당자 : 김예현
  • 전화번호 : 02-2150-0132